• 회원가입
  • 로고
    • 우리교회
    • 우리교회
    prevprev nextnext

    세겹줄 기도나눔방

    2013.03.22 12:42

    대속죄일 1

    조회 수 1122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레위기16:1-10

    3절 아론이 성소에 들어오려면 수송아지로 제물을 삼고 수양으로 번제물을 삼고

                묵상

    대제사장인 아론이라 할지라도 속죄제를 통해 인간으로서의 죄를 씻고 헌신을

    다짐하며 번제를 드린 후에야 하나님 앞에 설 수 있었다.

    어느 누구도 죄를 가지고 하나님 앞에 나아 갈 수 없다.

    예배자로 지성소와 같은 성전에 서 있는 우리도 우리 자신이 하나님 앞에 서기에

    합당한지 형식적인 마음과 생각을 버리고 하나님 앞에 합당하지 않은 것은 내려놓고

    깨끗한 심령으로 하나님을 예배해야 한다..

    본문 4절 말씀에 "거룩한 세마포 속옷을 입으며 세마포 고의를 살에 입고 세마포 띠를

    띠며 세마포 관을 쓸찌니 이것들은 거룩한 옷이라 물로 몸을 씻고 입을 것이며...

    제사장은 대속죄일에 평일에 입던 화려한 색의 에봇을 벗고 흰 세마포를 입었다.

    흰 세마포는 하나님의 은혜로 의롭다함을 얻고 정결하게 됨을 의미한다.

    상징적으로는 오직 예수 그리스도의 보혈의 공로로 죄사함을 받은 것을 의미하며

    물로 씻는다는 것은 더렵혀진 몸과 마음을 정결하게 씻음을 의미하며 영적으로는

    셰례를 상징한다.

    대제사장이 지성소안으로 들어갈 때에는 홀로 들어가야 했다.

    그래서 옷자락에 종을 달고 발목에 밧줄을 메고 들어갔다.

    종은 대제사장이 살아 있음을 알렸고 발목에 멘 밧줄은 끌어내는데 사용되었다.

    이와 동일하게 우리 한사람 한사람도 하나님앞에 홀로 나아가야한다.

    구원은 철저히 개인적으로 받는 것이다.

    하나님께서는 우리의 곤고한 날에 철저하게 홀로된 나를 만나주시고 우리에게

    구원의 은혜를 베푸신다.

    믿음의 사람들은 하나님 앞에 진정한 예배자로 홀로서야 하며 심판의 그 날에도 그렇게

    홀로 서야만 한다.

              기도

             아버지 하나님 죄인을 불러 의인이라 부르시는 구속의 은혜에 감사하며 기쁨으로 예배하게 하소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0 대속죄일2 esther 2013.04.01 12215
    » 대속죄일 1 esther 2013.03.22 11225
    58 하나님의 나라 esther 2013.03.13 10716
    57 단의 불을 꺼지지 않게 하라 esther 2013.02.25 11168
    56 속죄제 1 esther 2013.02.15 12303
    55 화목제 esther 2013.02.06 11651
    54 번제 file esther 2013.01.25 11013
    53 하나님은... file esther 2013.01.18 11919
    52 하나님이 불성곽으로 지키신다. file esther 2013.01.11 11959
    51 HAPPY NEW YEAR file esther 2013.01.02 11458
    50 메리크리스마스 file esther 2012.12.24 11220
    49 시편 esther 2012.10.23 11582
    48 보라 하나님의 능력을... esther 2012.10.09 11217
    47 내주하시는 성령님 file esther 2012.07.26 14627
    46 당신 인생을 향한 하나님의 뜻을 알고 싶나요? mimiamiao 2012.07.09 10418
    45 사람이 사자를 피하다가... 1 file esther 2012.06.15 10809
    44 강력한 중보 기도 1 file esther 2012.06.13 11865
    43 하나님의 사랑이야기 file esther 2012.06.06 11258
    42 축복의 노래 file esther 2012.06.06 11194
    41 따스한 영혼의 메일(2) esther 2012.05.31 10602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Next ›
    / 4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